롯데 신동빈 회장, 스키 국가대표 선수단 격려

이상호 기자l승인2017.08.13l수정2017.08.13 19:36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애플경제] 대한스키협회 회장을 맡고 있는 롯데그룹 신동빈 회장이 평창동계올림픽대회에서 설상종목 사상 첫 메달 획득을 위해 훈련중인 스키 국가대표 선수단을 격려하기 위해 뉴질랜드 전지훈련 캠프장을 방문했다.

신동빈 회장은 13일 평창동계올림픽대회를 앞두고 사상 최대 규모로 이뤄지고 있는 뉴질랜드 카드로나 전지훈련 캠프장을 방문해 선수들과 지도자들을 격려하고 안전하게 훈련을 마치고 돌아올 것을 당부했다.

현재 뉴질랜드 전지훈련 캠프장에는 크로스컨트리 이채원 선수, 스노보드 이광기 선수 등을 비롯해 알파인, 크로스컨트리, 스노보드, 프리스타일 등 총 36명의 지도자와 선수들이 훈련 중이다.

신동빈 회장은 선수단을 만난 자리에서 “이국의 눈 위에서 흘린 땀방울이 내년에 국민들에게 큰 기쁨을 줄 것”이라며, “부상 없이 안전하게 훈련을 잘 마치고 평창동계올림픽에서 좋은 성적을 거둬달라”고 당부하며, 선수들의 기량 향상을 위해 아낌없이 지원하겠다고 약속했다.

한편 신동빈 회장은 지난해 11월 스노보드 월드컵 빅에어 대회를 시작으로 바쁜 일정 속에서도 평창동계올림픽 테스트 이벤트 대회 등에 대부분 참석하며 밤 늦게까지 경기를 관람하고 선수들을 격려했다.

 


이상호 기자  sangho1024@nate.com
<저작권자 © 애플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제호 : 애플경제인터넷  |  등록일자 : 2015. 6. 29.  |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은행로 29. 212 (여의도동, 정우빌딩 2층)   |  대표전화 : 02)761-1125   |  팩스 : 02)761-1127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다10254   |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 아03798   |  회장 : 金德龍  |  발행인/편집인 : 김홍기  |  고문변호사 : 김규동(법무법인 메리트)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상호
Copyright © 2017 애플경제. All rights reserved. mail to applenews7@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