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분기 전업투자자문사 순이익 전분기보다 3배 이상 늘어

주가지수 상승세로 수수료 수익 및 고유재산운용이익 증가한 영향 홍성완 기자l승인2017.09.13l수정2017.09.13 17:29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 (상)전업 투자자문사 손익 현황 추이(단위 : 억원) 및 (하)전업 투자자문사 수익성 추이(단위 : %, %p) (제공-금감원)

[애플경제=홍성완 기자] 올해 2분기 주가지수 상승세의 영향으로 전업투자자문사의 순이익 규모가 크게 늘었다.

13일 금융감독원의 ‘전업 투자자문사의 FY(회계연도)17.1분기(4~6월) 영업실적(잠정)’에 따르면 올해 2분기 전업 투자자문사의 순이익은 284억원으로 전분기(86억원) 대비 198억원(230.2%) 증가했다.

이는 2분기 주가지수가 231.56p 상승(3월말 2160.23→6월말 2391.79)하면서 이에 따른 수수료수익 증가(60억원) 및 고유재산운용이익증가(207억원)의 영향으로 영업이익이 242억원(252.1%) 증가한 영향이라고 금감원은 설명했다.

올해 6월말 기준 전업 투자자문사의 총 계약고(일임, 자문)는 13조3000억원으로 전분기말(15조8000억원) 대비 2조5000억원(16.0%) 감소했다.

이는 업계 최다 자문계약고를 보유하던 모닝스타투자자문(2조8000억원)의 폐업 결정에 따른 자문계약 해지의 영향으로 자문계약고가 대폭 감소(3월말 7조원→6월말 4조2000억원)했기 때문이다.

회사별 실적을 보면 157개 전업 투자자문사 중 70사는 흑자(393억원), 87사는 적자(109억원)를 기록했다.

적자회사수는 전분기(92사) 대비 5사 감소하고, 흑자회사수는 전분기(62사) 대비 8사 증가했다.

수익성을 나타내는 자기자본이익률(ROE)은 19.7%로 전분기(6.0%) 대비 13.7%p 상승했다.

부문별 현황을 보면 FY 1분기(4~6월) 수수료수익은 287억원으로, 전분기(227억원) 대비 60억원(26.4%) 늘었고, 주가지수 상승에 따라 전업 투자자문사가 고유재산 운용으로 거둔 고유재산운용이익은 364억원으로 전분기(157억원) 대비 207억원(131.8%) 증가했다.

이 가운데 증권투자이익 및 파생상품투이익은 각각 157억원, 50억원 늘었다.

한편, 6월말 기준 전업 투자자문사는 165사로 3월말(162사)보다 3사 증가(신설 9사, 폐지 5사, 전문사모집합투자업자 전환 1사)했다.

전업 투자자문사의 총 임직원은 1134명으로 3월말(1168명)보다 34명(2.9%) 감소했다.

금감원은 “전업 투자자문사의 당기순이익이 증가하고 적자회사가 감소하는 등 수익성이 다소 개선됐으나, 2015년 6월말 이후 계약고가 지속 감소하고 있고 흑자회사보다는 적자회사가 더 많은 등 성장성 및 수익성이 취약한 상태에 있다”고 분석했다. 

이어 “수익기반이 취약한 중소 투자자문사의 운용자산 추이, 재무상황 및 리스크 요인 등에 대한 모니터링을 한층 강화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홍성완 기자  seongwan6262@gmail.com
<저작권자 © 애플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홍성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제호 : 애플경제인터넷  |  등록일자 : 2015. 6. 29.  |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은행로 29. 212 (여의도동, 정우빌딩 2층)   |  대표전화 : 02)761-1125   |  팩스 : 02)761-1127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다10254   |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 아03798   |  회장 : 金德龍  |  발행인/편집인 : 김홍기  |  고문변호사 : 김규동(법무법인 메리트)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상호
Copyright © 2017 애플경제. All rights reserved. mail to applenews7@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