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업계동향] 새해 벽두, 보험업계는 지금…
[업계동향] 새해 벽두, 보험업계는 지금…
  • 유현숙 기자
  • 승인 2019.01.05 11: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년 경영전략 선포, 신상품 출시, 조직 개편 등

보험업계는 새해를 맞아 시무식을 통해 나름의 신년 경영전략과 목표 가치를 천명하는 한편, 조직개편과 신상품 출시 등 의욕적인 첫발을 떼고 있다.

▲KB생명보험=KB생명보험은 2일 본사에서 시무식을 개최하고 조직개편을 실시했다. KB생명보험 허정수 사장은 시무식에서 고객중심의 CPC영업전략 추진, 장기가치 및 효율개선을 통한 내실성장, 디지털 기술을 활용한 비즈니스 혁신 및 미래성장동력 확보 등 2019년 경영전략을 공유했다. 또한 디지털 기반의 마케팅을 강조하고 상품개발 고도화를 당부했다. 조직개편은 기존 9본부 26부 1팀에서 7본부 1실 22부로 변경했고, 마케팅부와 디지털지원본부를 신설했다. 한편, 같은 날 기존 계약고객을 위한 서비스 중심에서 디지털 마케팅 채널로 디지털 플랫폼도 리뉴얼했다. KB생명보험의 디지털 플랫폼은 기존 계약고객의 편의성을 높이고, 활용도 높은 콘텐츠를 강화한 대고객 채널과 주요영업현황을 직관적으로 살펴볼 수 있는 컨설턴트용 영업현장지원 채널로 구성됐다. KB생보는 이번 리뉴얼을 시작으로 다양한 핀테크 기술과 빅데이터 분석을 통해 디지털 환경을 지속 발전시켜나갈 계획이다.

▲더케이손해보험=2일 더케이손해보험은 본사에서 시무식 및 비전선포식을 열고 지난해 직원들의 노고를 치하하고 새해 목표달성을 다짐했다. 임영혁 사장은 신년사를 통해 조직 개편과 변화, 개개인의 열정과 혁신, 회사 미래에 대한 확신 등을 전달했으며 “창립 15주년을 맞아 새로운 비전으로 위기를 극복하자”고 당부했다.

▲동양생명=동양생명은 2일 새해를 맞아 본사에서 시무식을 개최하고 뤄젠룽 사장을 비롯한 경영진이 직원들에게 ‘행운의 포춘쿠키’를 건네주며 새해 복과 덕담을 나누었다. 뤄젠룽 사장은 신년사를 통해 “위기를 기회로 삼아 아시아 최고의 금융서비스 기업으로의 성장”을 당부했다. 한편, 동양생명은 같은 날 치매 초기부터 단계별로 보장하는 ‘(무)수호천사간병비플러스치매보험’을 출시했다. 치매 정도에 따라 진단비를 차등지급하고 중증치매 진단이 확정되면 진단비 외 추가로 평생 동안의 간병비까지 보장한다. 또 특약을 통해 뇌졸중·특정허혈심장질환·파킨슨병 등 노인성 질환을 종합 보장한다. 만 30세부터 최대 75세까지 가입할 수 있고, 보험기간은 85세, 90세 만기 중 원하는 기간을 선택하면 된다.

▲메트라이프생명=매트라이프생명은 3일 서울 광화문 포시즌스 호텔에서 2019년 영업전략회의를 개최했다. 이날 행사에서는 균형 있는 상품 포트폴리오를 토대로 한 신계약 확대, 조직 성장 기반 구축, 전사 통합적 영업지원 강화 등 올해 중점 추진 전략을 발표했다. 특히 영업조직의 성장과 역량 강화를 위해 사업단장, 지점장, 매니저 등 관리자 그룹의 지원을 전담하는 조직을 신설해 설계사 모집부터 맞춤 교육 지원, 안정적인 보상 체계를 마련한다. 또 전속설계사의 육성과 생산성 향상을 위한 전략 수립과 실행을 전담하는 부서를 통해 고객 접점에서의 영업지원 역시 강화한다. 아울러 지난해 디지털화를 통해 정착시킨 체계적인 설계사 관리체계인 ‘석세스 휠(Success Wheel)’도 강화할 예정이다.

▲삼성화재=삼성화재는 3일 ‘태평삼대 플러스’ 상품을 출시했다고 밝혔다. ‘태평삼대 플러스’ 상품은 기존의 ‘태평삼대’ 건강보험 상품에 혜택과 보장을 강화한 상품이다. 이 상품은 삼성화재의 건강증진 서비스인 ‘애니핏’과 연계해 걸음수에 따라 보험료를 할인 받는다. 또 7대 질병이 발생해도 혜택을 받을 수 있다. 기존의 암, 뇌, 심장 질환 등 3대 질병 외에 간, 폐, 신장 질환도 병의 진행 단계별 보장을 제공하고, 뇌혈관 및 심장질환에 대한 보장도 확대했다. 이와 함께 갑상선암 4기 및 기타피부암 4기를 보장하는 특정유사암(4기), 유방·방광·전립선·자궁경부·자궁체부암 4기를 보장하는 특정소액암(4기)도 새롭게 추가됐다. 아울러 암, 뇌출혈, 급성심근경색 등 3대 질병과 말기 간·폐·신부전의 보험금 감액기간을 없앴다. 이에 관련된 20가지 진단비 보장의 감액기간이 없어져 보험가입 후 1년 안에 해당 질병이 발생해도 가입금액을 모두 받을 수 있다. 한편, 해당 상품 고객이 ‘애니핏’을 활용하면 보장보험료 5%가 할인된다.

▲한화손해보험=한화손해보험은 3일부터 생활보장보험 ‘무배당 세이프투게더 생활종합보험’을 판매한다. 해당 상품은 일상생활에서 생기는 생활위험으로 발생하는 손해비용 등 경제적 손실을 보호하기 위해 기획됐다. 상해흉터복원수술비를 기본담보로 구성해 화재나 붕괴, 침강, 사태 등의 피해을 입었을 때 주택임시거주비에 대해 면책기간 없이 90일 한도로 1일 최대 10만월까지 확대하고, 급배수시설 누출손해도 500만원까지 보상한도를 늘렸다. 임대인이 임대한 급배수시설 누출손해도 보험가입금액 한도로 보험가액대비 실손비례보상한다. 또 가입고객의 상해흉터복원수술비 보장도 1cm당 안면부 20만원, 상하지 10만원까지, 1사고당 지급한도액도 1,000만원까지 확대했다. 치아파절을 포함한 골절진단비, 응급실내원치료비(상해), 중상해로 인한 대인형사합의실손비 등 일상 중 발생하는 상해에 대해서도 보장을 대폭 확대했다.

▲MG손해보험=MG손해보험은 3일 다이렉트 전용 ‘무(無)해지형 어린이보험’을 판매한다고 밝혔다. ‘무(無)해지형 어린이보험’은 자녀가 성인이 되어서도 보험을 평생 유지할 수 있도록 보험사고 발생빈도가 높은 항목들을 보장하는 핵심담보 10개로 구성됐다. 10개 담보의 보장금액에 따라 3가지 종류로 운영된다. 납입기간 중 해지하면 환급금이 없는 대신 가입금액이 낮고, 첫 보험료로 100세까지 보장받을 수 있는 게 특징이다. 5년 간 무사고 시 향후 5년 동안 매월 보험료의 5%가 할인된다.

▲BNP파리바 카디프생명=BNP파리바 카디프생명은 2일 ‘무배당 대출안심보장보험’을 출시하고 독립보험대리점(GA)을 통한 판매를 확대한다고 밝혔다. ‘무배당 대출안심보장보험’은 고객이 질병이나 사고로 인해 사망하는 등 대출금 상환이 어려울 경우 보험회사가 대출금을 대신 상황해주는 상품으로, 독립보험대리점으로 판매채널을 확대해 고객편의와 보장을 강화했다. 해당 상품은 대출금 상환에 대한 보장을 본인의 대출상황과 계획에 따라 탄력적으로 이용할 수 있도록 2가지 유형으로 구성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주)애플미디어그룹
  • 제호 : 애플경제인터넷
  •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은행로 29. 212 (여의도동, 정우빌딩 2층)
  • 대표전화 : 02-761-1125
  • 팩스 : 02-761-1127
  • 정기간행물·등록번호 : 서울 다 10254
  •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 아03798
  • 등록일 : 2015-06-29
  • 발행인ㆍ편집인 : 김홍기
  • 상임고문 : 최상기
  • 애플경제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고문변호사 : 김규동 (법무법인 메리트)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상호
  • Copyright © 2019 애플경제. All rights reserved. mail to applenews7@naver.com | www.webhard.co.kr ID : applenews PW : 1234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