좋아하는 연예인 공연 사진 찍는 법
좋아하는 연예인 공연 사진 찍는 법
  • 양재명 기자
  • 승인 2019.05.02 10:55
  • 댓글 9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양재명의 포토 아메리카노 6
양수경.

K-Pop은 보통 해외에서 인기를 얻고 있는 한국의 대중음악을 일컫는 말이다. 현재 전 세계에서 인기를 얻고 있는 K-Pop은 주로 한국의 댄스음악이 대부분이다. 이 때문에 K-pop은 글로벌 시장에서 대중적 인기가 있는 한국의 댄스음악으로 규정할 수 있다.

2005년 일본에서 보아, 동방신기 등이 오리콘차트 상위권을 선점한 것을 시작으로 한류문화는 이미 아시아를 넘어 유럽, 중동에 이르기까지 전 세계를 강타한 지 오래다. 최근 그룹 BTS가 이뤄낸 성과는 믿어지지가 않을 정도다. 불과 몇 년 전 까지만 해도 박진영이 여성그룹 원더걸스를 이끌고 미국시장을 누비면서 피땀 흘리며 홍보에 나섰지만 결과는 참패였다. 그 당시만 해도 한국의 댄스그룹이 유럽이나 미국시장에서 인정받는 일은 하늘의 별따기처럼 어려울 것이라는 회의론이 지배적이었다. 사실 일본의 몇몇 그룹들도 우리보다 앞서서 유럽과 미국시장을 노리는 마케팅 전략을 펼쳤지만 성공하지 못했다.

그 시장을 토종 한국인 청년들이 춤과 노래로 점령한 것이다. 남의 집 잔치로만 여기고 구경만하던 그래미 시상식에서 당당히 우리의 음악을 선보이는 BTS를 보게 됐다. 그리고 마치 마이클 잭슨이나 마돈나처럼 전 세계 투어를 다니고 가는 곳마다 수 만장의 티켓이 매진사례를 이룬다. 

공연장에 가서 내가 좋아하는 연예인의 사진을 멋지게 찍을 수 있을 까? 공연장 사진은 순간을 포착하여 역동적으로 표현하는 것이 중요하다. 공연 사진은 스트로보 라이트를 사용할 수 없기에 카메라를 수동인 MF모드로 설정하고, ISO(감도)는 500~1,000 정도로 설정하고 셔터스피드는 최소 1/80초 조리개는 F 5.6 이상으로 촬영해야 안정된 사진을 찍을 수 있다. 

핫샷(김티모테오)
핫샷(김티모테오)

필자는 카메라를 연사모드로 촬영하여 운 좋게 한 장을 건지는 그런 방식의 사진테크닉을 사용하기 보다는 오히려 좋은 느낌이 오는 반스텝 전에 MF(수동)모드로 한 장 한 장 찍는 방식을 고집하고 있다. 이러기 위해서는 많은 연습이 필요하다. 공연장의 조명이나 환경에 따라 상황이 달라지기 때문이다. 

양수경.
양수경.

공연 사진 촬영 시 주의할 점은 공연하는 피사체(사람)가 바라보는 방향으로 여유를 주는 안정적인 샷으로 찍어야 한다. 전체적인 안정적인 샷을 위해서는 풀샷(F.S)을 사용하지만 임펙트한 샷(shot)을 원한다면 무릎 선까지 자르는 니샷(K.S)으로 촬영해도 무방하다.

바비킴 니샷(K.S)으로 촬영.
바비킴 니샷(K.S)으로 촬영.

공연장에서 스마트 폰 촬영을 하면 작은 화소수 때문에 줌인을 하기 때문에 화면이 일그러지고 흔들린다. 안정된 화면을 얻기 위해서는 스마트 폰 짐벌(Gimbal)을 사용하거나 삼각대를 이용하면 된다. 

동영상 촬영을 위해서 간단한 촬영기법을 익혀두자. 
첫째는 패닝(Panning)기법이다. 카메라를 삼각대에 고정시켜 놓고 피사체를 따라 카메라를 수평으로 좌우로 회전한다.
둘째는 틸팅(Tilting)기법이다. 카메라를 위에서 아래로 아래에서 위로 상하로 움직인다. 
셋째는 트럭킹(Trucking)이다. 카메라가 피사체를 따라가며 회전하는 기법이다. 
넷째는 줌인/줌아웃(Zoom in/ Zoom out)이다. 피사체를 잡아당기거나 미는 등의 촬영기법을 통칭한다.

마지막으로 누군가를 찍거나 사물을 찍는 일은 그 대상과 사랑을 나누는 일이다. 만약 내가 좋아하는 연예인의 공연장에 가서 사진을 찍는다면 좋은 사진을 건질 수밖에 없다. 왜냐면 그 대상을 열정적으로 사랑하기 때문이다.

양재명은 서울예술대학 영화과에서 촬영을 전공했다. 일본 선샤인외국어대학 일본어과, 도쿄비주얼 아트 방송학과 및 사진과를 졸업했으며 하와이대학에서 수학했다. 다수의 기업 광고사진을 찍었으며 현재 중국 국무원 신문판공실 소속의 서울특파원 외신기자로 일하면서 틈틈이 사진강좌도 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9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고경서 2019-05-02 19:47:10
사진을 찍는 일이 그 대상과 사랑을 나누는 일이라는 말에 사진찍는 일이 좀 더 애착이 가네요..늘 유익하고 재미있는 컬럼 잘 읽고 있습니다. 감사합니다~~^^

이상현 2019-05-02 18:42:51
기사를 읽으면서 많은 도움이 되었습니다~^^

김은정 2019-05-02 18:26:19
매회 사진찍기에 도움됐지만 이번 회차는 더욱 더 도움이 되겠네요 내용 숙지해 꼭 해보겠습니다

김명균 2019-05-02 17:46:35
늘 발로 찍어도 이것보단 낮겠다던 내 사진이 칼럼을 보고 작가님이 가르쳐 주신대로 찍업보니까 사진 실력이 일취월장 해 졌습니다 도움이되는 칼럼 감사합니다

권주리 2019-05-02 16:47:50
현역으로 활동하셔서 경험과 이론을 함께 써내려간 컬럼은 늘 재미있어요~
저절로스마트폰에 손이 가요~ 손이 가~

  • (주)애플미디어그룹
  • 제호 : 애플경제인터넷
  •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은행로 29. 212 (여의도동, 정우빌딩 2층)
  • 대표전화 : 02-761-1125
  • 팩스 : 02-761-1127
  • 정기간행물·등록번호 : 서울 다 10254
  •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 아03798
  • 등록일 : 2015-06-29
  • 발행인ㆍ편집인 : 김홍기
  • 상임고문 : 최상기
  • 애플경제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고문변호사 : 김규동 (법무법인 메리트)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상호
  • Copyright © 2019 애플경제. All rights reserved. mail to applenews7@naver.com | www.webhard.co.kr ID : applenews PW : 1234
ND소프트